> 조합소식 > 보도자료
 
   
     
 
제 목 특수여객업계 "재난지원금도 차별하나"
글쓴이 관리자   2022-07-05 15:04:17     : 41  

특수여객업계 "재난지원금도 차별하나

용산 집무실·국토부 앞 1인 시위 나선다

이달 중 총회 열고 결의 추진



특수여객업계가 계속되는 차별에 ‘1인시위로 맞선다.

업계에 따르면 전국 특수여객연합회는 이달 중 임시총회를 열고 1인시위와 관련한 안건을 상정한다.

안건이 통과되면 용산 대통령 집무실 앞과 세종시 국토교통부 청사 앞 등에서 1인시위를 할 계획이다.

특수여객업계가 강경 대응에 나선 이유는 코로나19 사태 내내 계속된 재난지원금 패싱이 주 원인이다.

특수여객 운수종사자들은 지난해에 이어 올해 2월과 5월 고용·소득 안정지원금 등을 지급받지 못했다.

버스 운수종사자 중 코로나 지원금을 받지 못한 곳은 특수여객 업계가 유일하다.


국토부는 지난 3월 버스기사 특별지원금 지급대상에서 특수여객 기사들을 제외한 이유에 대해 관련 자료가 미비해 빠진 것 같다다음 추경이 이뤄진다면 관련 업계와 잘 논의해 지원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그러나 지난 5‘2022년 제2회 추가경정예산을 통해 편성한 코로나19 대응 버스기사 특별지원금지급 대상에서도 연거푸 제외됐다.

업계는 실태조사부터 하라며 반발하고 있다.

서울특수여객조합 관계자는 지난해부터 실태조사를 벌여 현황 파악이라도 해달라고 요청했다국토부는 코로나 때문에 사망자가 늘어 일거리가 많아지지 않았냐는 인식으로 대응했다고 비판했다.

이어 일방적인 방역 지침이 내려와 장의차 운전기사들의 심야·새벽 운행이 증가해 과로와 안전사고 위험에 노출돼 있었다이에 대한 안전 대책도 없었다고 꼬집었다.

연합회는 특수여객(장의 버스), 코로나19 버스기사 특별지원금 2년 연속 제외’, ‘과연, 대한민국의 공정과 형평은 존재하는가?’ 등의 문구가 담긴 피켓을 준비하고 있다.

또 리무진 차량 기사는 필요하지도 않은 버스운전자격증제도를 즉각 폐지할 것을 요구할 계획이다. 지원도 없으니 현실과 맞지 않는 규제도 폐지하라는 논리다.


이밖에 업계는 요소수 대란 시 우선 지원대상 제외 사업용 차량 중 유일하게 유가보조금 지급 대상 제외 개발제한구역 내 차고지 설치 가능 업종에서 유일하게 배제 등의 내용을 담아 항의할 계획이다.

정관욱 전국특수여객연합회장은 차량 1대만 보유한 1인 업체가 전체의 절반이 넘고, 1~9대의 차량을 보유한 업체는 전체의 97%”라며 소규모 영세업종이라는 이유로 계속 무시당하는 현실에 맞서 우리의 요구를 받아들일 때까지 강경하게 행동하겠다고 밝혔다.

교통신문(http://www.gyotongn.com) 김덕현 기자, 2022.07.04.()

 

 

  목록  
  게시물 147건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특수여객업계 "재난지원금도 차별하나" 관리자 22-07-05 42
142 버스 지원금 패싱에 희생만 강요 관리자 22-06-13 48
139 7대 특수여객연합회장에 서울조합 정관욱 … 관리자 22-05-24 57
141 장의차업계 특별지원금 배제 좌시 않겠다 관리자 22-06-09 61
143 코로나 지원금 ‘특수여객’만 제외 논란 관리자 22-06-23 61
140 정관욱 특수여객연합회장 인터뷰 관리자 22-06-07 62
138 7대 특수여객연합회장에 정관욱 씨 선출 관리자 22-05-23 68
137 연합회 회장에 정관욱 서울조합 이사장 추… 관리자 22-05-20 72
134 정관욱 서울특수여객조합 이사장 연임 관리자 22-04-04 74
136 “특수여객 차별, 단체행동으로 나설 때” 관리자 22-05-03 77
133 서울특수여객조합 정관욱 이사장(9대) 연임… 관리자 22-04-04 79
118 서울특수여객 정관욱 이사장 인터뷰 관리자 21-10-26 82
122 특수여객 그린벨트 내 차고지…“중간 보고… 관리자 21-11-19 82
135 장의차 '여객법'에서 탈퇴하나 관리자 22-04-27 82
144 조합 호소문 광고 알림 관리자 22-06-24 100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