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조합소식 > 보도자료
 
   
     
 
제 목 “정부가 요소수 공급난 대책 서둘러야”
글쓴이 관리자   2021-11-09 14:07:15     : 124  

정부가 요소수 공급난 대책 서둘러야

7개 버스화물운송업계 공동으로 대정부 건의서 제출

통상 협의러 수입사재기 규제운송업계 우선 공급을

요소수 문제가 경유를 연료로 사용하는 운송업계를 강타하고 있는 가운데 업계가 한 목소리로 정부에 대책 마련을 호소하고 나섰다.

이는 지난 2일 업계의 대정부 건의서를 통해 공개됐다.

업계의 대정부 건의는 크게 두 가닥으로, 중국과의 통상에 나서 이 문제를 조속히 매듭짓도록 하며 러시아 등 대체 수입처 발굴에 나서라는 것과 함께 국내 요소수 중간도매 및 판매상들의 악의적인 영업행태 및 사재기 규제 사업용 자동차에 필요한 물량을 확보하고 우선 공급해야 한다는 것이다.

여기에는 노선버스, 전세버스, 마을버스, 특수여객 등 버스운송업계와 일반화물, 개별화물, 용달화물 등 화물운송업계의 7개 사업자단체가 공동서명했다. 그만큼 이 문제가 급박하게 돌아가고 있는 것이다.

요소수 공급 부족은 최악의 경우 버스화물 차량의 운행이 전면중단되는 사태에 이를 수도 있다는 것이 업계의 판단이다.

버스나 중대형 화물차의 경우 300400Km마다 요소수를 공급해야 하기 때문에 요소수 수급이 원활하지 않을 경우 차량 운행이 불가능하다.

그렇게 되면 업계에 천문학적 손실 발생은 물론 교통대란으로 국민의 교통생활 전반에 크나큰 불편이 초래되고 물류망 마비로 상상을 초월하는 금전적 손실 등 사회적 혼란이 발생할 가능성도 있다.

이번 요소수 공급난은 호주의 대중국 석탄 수출 규제에 따라 중국이 자국 석탄 재고 확보를 위해 요소 수출을 제한한 데서 비롯됐다. 국내 소비 물량의 3분의 2를 중국에서 수입하는 우리나라는 수입 물량이 급감하면서 요소수 공장들이 생산에 차질이 발생하거나 아예 중단하는 바람에 느닷없이 요소수 공급 차질이 빚어진 것이다.

이에 사재기 등 중간도매상의 판매 중단 또는 가격 인상은 물론 요소수 생산 공장 가동 중단에 따른 요소 대량 사재기까지 벌어지면서 국내 요소수 가격 수직상승 중이며 온라인 쇼핑몰 또한 대부분 품절된 상태다.

일부 지역의 경우 요소수 가격은 10리터에 최저가 7000원이던 공급가가 최고 5만원 가까이까지 상승하고 있지만, 이 마저 중단될 상황이라는 것이 업계의 주장이다.

요소수는 디젤 차량에 장착하는 SCR(배기가스 저감장치)에 필수적으로 주입해야 차량 운행이 가능해진다. 우리나라는 지난 2015년부터 대기환경에 악영향을 주는 디젤엔진의 배기가스 배출 문제를 해결하고자 디젤 배기가스 배출 기준을 강화(유로 5유로 6)해 이후 판매되는 디젤엔진 차량은 운행을 위해서는 반드시 요소수를 주입해야 한다.

이 차량들을 사용해 영업 운행을 하는 운송업계가 그런 이유로 대정부 건의에 직접 나선 것이다.

해당 차량 대수는 버스업계 43000여대, 화물업계 146000여대에 이르는 것으로 파악되고 있다.

교통신문(http://www.gyotongn.com) 박종욱 기자 2021.11.4.(,인터넷), 2021.11.8.(월요일)(지면, 2)

 

 

  목록  
  게시물 147건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전국특수여객자동차연합회 회장에 박종돈 … 관리자 12-03-20 4523
공영차고지 입주, 이제는 미를 수 없다 관리자 10-10-20 4039
145 특수여객업계 "재난지원금도 차별하나" 관리자 22-07-05 41
144 조합 호소문 광고 알림 관리자 22-06-24 100
143 코로나 지원금 ‘특수여객’만 제외 논란 관리자 22-06-23 61
142 버스 지원금 패싱에 희생만 강요 관리자 22-06-13 48
141 장의차업계 특별지원금 배제 좌시 않겠다 관리자 22-06-09 60
140 정관욱 특수여객연합회장 인터뷰 관리자 22-06-07 62
139 7대 특수여객연합회장에 서울조합 정관욱 … 관리자 22-05-24 57
138 7대 특수여객연합회장에 정관욱 씨 선출 관리자 22-05-23 68
137 연합회 회장에 정관욱 서울조합 이사장 추… 관리자 22-05-20 72
136 “특수여객 차별, 단체행동으로 나설 때” 관리자 22-05-03 77
135 장의차 '여객법'에서 탈퇴하나 관리자 22-04-27 82
134 정관욱 서울특수여객조합 이사장 연임 관리자 22-04-04 74
133 서울특수여객조합 정관욱 이사장(9대) 연임… 관리자 22-04-04 79
 
  1   2  3  4  5  6  7  8  9  10